사설배팅 경찰 연락 무시가 만능? 대처법과 실제 판결사례 알아보자.

사설토토 경찰

사설배팅 경찰 연락 시 대처법으로 무작정 무시하라는 얄팍한 지식의 사람들이 많은데, 경우에 따라 다르다.

정확한 대처법을 알기에 앞서, 이 글을 읽는 독자들은 해외배팅사이트의 정의를 정확히 알아야 한다.

이것을 정확히 인지해야 해외배팅 걸릴 확률을 알 수 있고.

사이트의 적발 과정을 알아야 불법배팅 적발시 대처법도 달라진다.

순서대로 알아보자. 흐름은 이렇다.

사설사이트의 종류 → 해외배팅 적발 과정 → 적발시 대처법 → 불법배팅 처벌 수위

목차를 나누어 필요한 정보만 읽을 수 있게 해놓았지만, 웬만해서는 다 읽어보는 것을 추천한다.

배팅사이트의 종류

  1. 국내사설 (국내운영&해외서버경유)
  2. 해외사설 (해외운영&해외서버)
  3. 해외사칭 (모름&모름 )
  4. 해외합법 (해외운영&해외서버)

4번에 대해서 더 설명을 해보겠다.

등급을 나누자면 A~S+까지 다양하게 책정할 수 있는 사이트다.

여기서부터는 웬만큼 재수가 없지 않고서야 통장사고 없이 무탈하게 이용이 가능하다.

해외 합법사이트란 게이밍라이센스를 발급 받고 정식 배팅회사로써 운영하는 사이트들을 칭한다.

이 경우 라이센스로 보호받고 운영하는 국가에서 합법회사 이기에 경찰이 털려고 해도 털 수가 없다.

하지만 우리나라 법상 불법이기에 배터들은 통장사고시 처벌이 가능하다.

쉽게말해서 이렇게 알고 있으면 된다.

  • 사이트가 털릴 확률은 0.
  • 사설배팅 경찰 적발 확률. 즉 통장사고의 가능성은 존재한다.

확률을 구체적으로 말하자면.. 규모와 보안에서 개별적인 차이가 크다.

한 번도 사고가 안 터진 곳은 꽤나 드물고..

평균 3~4년 주기로 한 번씩 사고가 발생하는데 이 과정도 통장 수백 개 중 하나가 걸린 거라 정말 재수가 없지 않으면 안 걸린다 보면 된다.

보안에서 최고 등급. 즉 S+ 등급을 받는 곳들은 대부분이 신분인증을 통해 검증된 유저들만 받는다.

안전한 해외배팅 사이트 이용하기